에픽하이 앨범사려 했는데... 잡담

사기전에 무비를 봤는데 살 마음이 없어졌어요.

그래도 춥다는 아직 에픽하이 색이 있었는데... 이번에 타이틀곡 두곡을 보니 완전히 살 마음이 날아가버렸어요.

아니 제가 이런 밀해도이지만... 음악성이 바꼈다기보다는 그냥 YG에 물들어버려서 에픽하이의 색을 잃어버린 것 같아요.

뮤비를 보니까 예전과 달리 아무것도 느껴지지 않고...

그냥 음악의 방향성을 바꿨다면 몰라도 그냥 YG에 맞춰서 물들었다는 것이 정말 실망이네요.

특히 무비에서 가장 잘나타나 있었는데... 그냥 이젠 에픽하이라기 보다는 제국의 아이였나?, 그냥 YG남아도는 가수 모아둔 걸로 밖에 안보여요.

음악의 작품성이 없어졌다랄까... 뭐 제가 여기서 중얼거려도 아무 것도 안돼지만요.(되려 건방진걸까?)

많이 아쉽네요... 좋아하던 그룹이 자기색을 잃어버린건... 다음 앨범을 기대해봐야겠네요.

덧글

댓글 입력 영역